2019 커피맛의 주관적인 연말결산: 안무 부문

안녕하세요 커피맛입니다.
감기약먹고 푹 잤더니 컨디션이 조금 나아졌어요.

오늘 발표할 부문은 안무 부문입니다.
안무가 무대를 풍성하게 만들어줘서 많은 아티스트가 안무에 신경을 쓰고 있죠.
오늘은 올해에 봤던 무대 중에서 안무가 인상깊었던 곡을 발표할겁니다.
그럼 시작하겠습니다.


-2019 커피맛의 주관적인 연말결산: 안무 부문-


있지(ITZY) - 달라달라 (DALLA DALLA)
신인그룹은 기억에 남아야 하기 때문에 데뷔곡 활동은 힘을 많이 주는데요.
있지도 안무에 힘이 뽝 들어가있는게 느껴집니다.
동작도 잘 맞고 멤버들의 합도 잘 맞아서 기억에도 잘 남았고요.
있지라는 그룹의 첫인상이 강렬하게 남았던 그런 안무였습니다.


이달의 소녀 - Butterfly
이달의 소녀는 유독 멤버가 많은 그룹인데요.
그 많은 멤버를 안무에 잘 활용해서 굉장히 멋진 결과물이 나왔습니다.
몽환적인 느낌의 노래와도 잘 어울린 안무여서 굉장히 좋았습니다.


트와이스(TWICE) - FANCY
트와이스가 이 곡부터 컨셉이 바뀌어서 안무 느낌도 조금 바뀌었는데요.
9명의 안무 합이 잘 맞아서 좋았고요.
포인트 안무까지 잘 어우러져 있어서 눈에 확 들어오고 머리에 잘 꽂히는 안무였습니다.


투모로우바이투게더 (TXT) - 어느날 머리에서 뿔이 자랐다 (CROWN)
유독 안무가 빡센 편인 빅히트의 신인그룹 투모로우바이투게더의 데뷔곡입니다.
역시 소속사가 닉값을 하는구나 싶을 정도로 이 안무도 동작이 많아 보이는데요.
그래도 멤버들이 잘 소화했고 멤버 수가 적은 편인데도 무대가 꽉 차보이는 안무였습니다.


위키미키 (Weki Meki) - Picky Picky
위키미키는 멤버의 합이 잘 맞아서 항상 안무가 좋았는데요.
이번 노래도 여전히 합이 잘 맞고 노래랑도 잘 맞는 느낌이어서 좋았습니다.
안무 연습 영상에서 가운데에 있는 엘모인형까지 차버릴 정도로 열심히 추는 걸 보고 더 좋아졌어요.


GOT7 - Eclipse
갓세븐도 항상 안무의 합이 잘 맞았지만 크게 기억에 남는 안무는 없었는데요.
이 곡에서는 후렴구에 JB가 지나왔던 자리에 잔상이 남는듯한 구간도 좋았고요.
특히 후반부에 나오는 후렴구에서는 똑같은 부분을 다르게 표현했는데요.
그 때 정말로 JB가 어디에 빨려들어가는 듯한 느낌이라서 기억에 남았습니다.


CLC - ME(美)
CLC의 이 곡과 안무는 템포도 빠르고 동작이 많아서 꽤 힘들어보이는데요.
그래도 멤버들이 따로 놀지 않고 딱딱 맞아서 연습을 정말 많이 했구나라는 생각이 들었습니다.
무엇보다도 노래, 안무와도 잘 맞는 CLC의 파워풀함이 안무를 더 살린 것 같았어요.


드림캐쳐 - 데자부 (Deja Vu)
안무가 합도 잘 맞아야하지만 굉장히 이동도 많고 뛰어다니는 것도 많은데요.
안무 곳곳에 있는 포인트 부분이 눈을 확 사로잡아서 좋았고 데자부라는 노래 제목과도 잘 맞는 안무였습니다.
그런데 가끔씩 음방 무대에서 너무 펄럭거리는 의상을 입고 나와서 안무가 잘 안 보일때가 있어서 그게 조금 아쉬웠어요.
하지만 안무 자체가 너무 마음에 들어서 뽑았습니다.


안무 부문 발표가 끝났습니다.
이상하게 연말결산 글이 긴 편이 아닌데도 다른 글을 쓸 때보다도 더 피곤하네요.
엣지 브라우저로 글쓰니까 입력한 글자가 2번 입력되거나 글자가 씹히거나 하는 문제때문에
평소보다 글 쓰는 시간이 좀 더 걸려서 그런건지......잘 모르겠네요.
다음 연말결산 발표는 지나친 음악 부문입니다. 그럼 여기서 마무리할게요.



통계 위젯 (화이트)

02
65
495798